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27 오후 04:51:5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칼럼 일반

우리 할매 좋은 곳에서 편안히 쉬셨으면 하네요!!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8년 09월 07일
↑↑ 화산리 최병근
ⓒ CBN뉴스 - 경주
[경주시 천북면 화산리 최병근] 오랜만에 라이딩 겸 대회 다녀왔네요.
어제 대관령 힐클라임 대회 참가했는데 이번 대회는 저에겐 더 의미있는 대회였습니다.
지난 주 할머니께서 돌아가셔서 너무 슬픈 상태였습니다.

고향 시골에서 나고 자라 어릴 때 부터 할머니와 다함께 살아서 할머니에 대한 정이 커서 슬픔 또한 컸기에 대회를 않 나갈까 생각하다가 가만히 있으면 슬픈 마음만 더 커질 것 같아서 할머니와 함께 나가기로 생각을 바꾸고 할머니가 가장 환하게 웃으시며 저랑 함께 찍은 사진을 찾아 집근처 현수막집에 인쇄 주문 제작하여 헬맷과 가슴에 달고 대회에 참가하였습니다.

최근 연습도 많이 못하고 업힐 대회는 처음이라 힘들었지만 힘들 때 마다 마음 속으로 할머니와 대화도 하고 "할!매!" 구령을 붙여 페달링을 하니 진짜 힘이 더 나고 덜 힘든 것 같더라고요.

그렇게 오르다 보니 어느새 결승지점에 골인!!

할머니가 생전에 고생도 많이 하셨고 거동도 불편해지시면서 나들이도 자주 못 하셨는데 오늘 사진으로나마 함께 대관령을 올라서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었네요.

오는 9일(일) 예정된 원주치악마라톤 대회에서도 할머니와 함께 할 예정입니다.
가족들을 위해 고생만 하신 우리 할매 좋은 곳에서 편안히 쉬셨으면 하네요.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8년 09월 07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제64주년 현충일을 맞이하는 마음
올해 현충일(顯忠日)은 24절기 중 9번.. 
3. 1운동의 의미를 되새기자!!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이 되는 해이.. 
천연공기청정기의 수명 단축과 산불예방의 필요성
말 그대로 ‘여러모로 숨 쉬기 힘든 .. 
위험한 선택, 방화(放火)
‘일부러 불을 지른다.’는 의미의 방.. 
대한민국의 100년을 함께 기억하길 바라며
어느덧 4월이 되면서 전국적으로 크고..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4,406
오늘 방문자 수 : 27,835
총 방문자 수 : 27,119,983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