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7-18 오전 08:05: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새화랑청소년연합 ˝글로벌 작은 도서관˝ 개관식 개최


이재영 기자 / iyunkim@daum.net입력 : 2024년 06월 27일
↑↑ 새화랑청소년연합 글로벌 작은 도서관 개관식
ⓒ CBN뉴스 - 경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사)새화랑청소년연합에서는 26일(수) 오전10시 30분 경주시 성건동 금성로415, MG새마을금고 성건지점 2층에서 "글로벌 작은 도서관" 개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 배진석 경북도의원, 이채우 성건동행정복지센터장,이승일 성건파출소장, 이순기 새화랑청소년연합 고문, 정순교 새마을금고 상임이사, 손영숙 성건동통장협의회장, 성건통장, 김상규 주민자치위원장, 러시아계 고려인, 이강우 울산링컨교장(교육학 명예박사), 서진기 국청년교육위원, 박재홍 사단법인 새화랑청소년연합회장, 강미라 서라벌다문화교육센터장, 서현선 새마음인성개발교육원장을 비롯한 70여 명의 주민들이 참석해 축하했다.

박재홍 사단법인 새화랑청소년연합 회장은 "처음 이 건물은 당구장으로 사용하다가 코로나로 당구장이 문을 닫으면서 2년 동안 방치된 건물을 우리 단체가 2개월 전 임대하였는데 너무 험해서 기가 막혔고 쉽지 않았지만 오늘 사회를 보고 있는 이상한 이사께서 우리가 합시다 해서 우리 회원들께서 불철주야 2개월간 희생봉사해서 이렇게 새롭게 탄생해서 지역주민, 다문화가족, 청소년들의 쉼터로 사용하게 됐습니다"라고 감회를 밝혔다.

배진석 경북도의원은 "도서관은 작은 게 없습니다. 왜냐하면 책 하나하나에 방대한 지식들이 들어 있기 때문이며 참석하신 실버분들에게는 여러분들이 도서관에 많이 오십시오 어르신들께서는 살아오신 방대한 경험들을 청소년들에게 나누어 주십시오 여러분들께서는 살아계신 도서관입니다."라고 말했다.

이채우 성건행정복지센터장은 "글로벌 작은 도서관이 성건동을 밝히는 등불이 되기를 바랍니다"라고 했다.

이어서 플루트아티스터 이대현의 감미로운 연주가 참석자들의 심금을 울렸고 감미로운 시네마천국 OST는 영화 속으로 빠지게 만들었다.

이어진 이강우 교육학명예박사는 "위대한 지도자는 과거를 넘어 미래를 향해 나가며 미래 다문화시대를 대비한 글로벌도서관이 성건동의 다문화를 품고 경주를 넘어 세계로 화랑들이 진출한 것처럼 나가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글로벌 작은 도서관은 오전 9시 30분부터 개관하여 지역주민, 다문화 및 외국인 한글아카데미, 청소년 범죄예방교육 및 쉼터로 다양하게 사용될 예정이다.

경주의 성건동은 이제 전 세계인들이 어우러져 사는 다문화 동네가 됐다. 이제는 빠르게 변화하는 다문화시대의 변화에 맞추어 한 발 앞서서 대한민국의 시민교육을 다문화 주민들에게 하고자 하는 글로벌 작은 도서관으로 발전을 기대한다.
이재영 기자 / iyunkim@daum.net입력 : 2024년 06월 27일
- Copyrights ⓒ씨비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핫뉴스 >
칼럼 >
6. 25전쟁 74주년을 맞이하며..
2024년 갑진년 청룡의 해를 맞이한 지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 
열정과 중독의 이중 커넥션 ‘호기심’..
요즘 ‘커넥션’ 이라는 드라마가 인기를 끌고 있다... 
2025 APEC 정상회의 개최지 결정 ˝지성이면 감천˝ 마지막 결정의 순간까지 모두 함께 최선을 다하자..
경주 시민들이 그토록 염원하고 간절하게 유치를 원했던 2025 .. 
청백리의 표상 ‘白碑’..
조선시대에는 관리들의 부정부패를 방지하고 사회기풍을 진작하기 위.. 
국가와 국민을 지켜낸 6·25전쟁 호국영웅들을 기억하며..
새싹이 돋아나는 봄이 지나가고 푸릇푸릇한 나무가 솟아나는 여름인..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3,803
오늘 방문자 수 : 9,721
총 방문자 수 : 74,858,577
상호: 씨비엔뉴스 / 주소: 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이채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철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2-6455-43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1월 20일
Copyright ⓒ 씨비엔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