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0-21 오후 03:12: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경상북도, 경북 3대문화권 랜선음악여행 `2020 문화보부상 니캉! 내캉! 버스킹!`

- CJ 다이아 TV 편성 확정, 15일부터 15주간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40분 방영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14일
ⓒ cbn뉴스
[cbn뉴스=이재영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감염 우려는 물론 여행도 두렵고, 즐길 공연도 없다. 심지어 올해 추석은 최대한 귀향과 여행 등 이동을 자제해 달라는 정부의 당부에 많은 사람들이 추석마저도 잃어버렸다.

여행도, 공연도, 고향도 못간 우울한 상황, 위로받을 일 없을까?

경상북도와 경상북도 콘텐츠진흥원은 코로나에게 빼앗긴 여행과 공연을 되돌려주기 위해 경북 3대문화권* 음악여행 방송프로그램 ‘문화보부상, 니캉! 내캉! 버스킹! ’을 CJ DIA TV(다이아 티비)채널에 특별 편성하고, 15일부터 15주간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40분에 방영한다.
*3대문화권 사업이란 경북지역에 산재한 유교, 신라, 가야의 3대 문화와, 낙동강, 백두대간 같은 생태축을 활용해 경북을 역사와 자연, 인간이 빚어낸 한(韓) 문화의 본향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니캉! 내캉! 버스킹!’은 경상북도 3대 문화권 진흥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부터 추진해온 ‘문화보부상’사업의 올해 프로그램으로, 코로나시대의 제약에서 3대문화권 사업을 더 쉽고, 빠르고, 재미있게 홍보하기 위해 기획된 비대면 랜선 버스킹 공연이다.

버스킹 공연에는 실력 있는 뮤지션과 경상도 출신의 다재다능한 크리에이터가 만나 경북의 3대문화권 관광지를 여행하며, 버스킹 공연을 하는 과정을 통해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그램 속 뮤지션들은 경상북도 3대문화권 사업장과 관광명소를 여행하며 각각의 장소에 어울리는 즉흥 공연을 보여주고 자연스럽게 경상북도의 역사와 문화를 소개할 예정이다. 여기에 지역민만이 알 수 있는 추억과 감성도 녹여낼 계획이다.

‘니캉! 내캉! 버스킹!'은 3대 문화권의 각 문화 권역별로 3가지 테마(유교, 신라, 가야․생태)의 여정을 담아 각 테마별 5편씩, 총 15편으로 제작․방영을 준비하고 있다.

검증된 버스킹 뮤지션 하림, 밴드 블루카멜앙상블, 국내 유명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의 뮤지션인 박혜원, 대세 아이돌 그룹 온앤오프, 지역 아티스트들이 출연하며, 각각 DIA TV(다이아 티비) 소속 유명 크리에이터와 함께 경북 3대문화권을 여행하며 경북만의 아름다운 매력과 버스킹 공연을 담았다.

김상철 경상북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TV속 풍경이지만 경북 3대문화권의 역사와 자연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유명 아티스트의 버스킹 공연을 통해 경북의 매력을 느껴보시고, 힐링과 마음의 여유를 얻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14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여러분의 추석연휴, 안전하십니까?
당당했던 더위도 한풀 꺾이고, 점점 .. 
˝사이버 범죄 예방법 숙지로 풍성한 한가위 보내세요˝
우리나라 대표적 명절인 추석이 코앞.. 
생명의 소리샘 ‘단독경보형감지기’ 설치하자
좀처럼 잡히지 않는 코로나19바이러스.. 
‘회복적 경찰활동’ 대화에 답이 있다!
“5년간 가해자의 층간 소음 협박으로.. 
불확실한 경제위기 반복 속에도, 병원비만큼은 걱정이 없어야 한다.
통계청에서 발표한 6월 고용동향에 따..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875
오늘 방문자 수 : 6,723
총 방문자 수 : 45,414,340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