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3 오후 03:14:3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일반

경상북도, 이낙연 국무총리 `구미지역 경제인과 간담회` 가져

-‘지역산업 혁신성장 통한 지역경제 활력’주제로 지역 경제인과 현안 논의 -
- 국무총리... 지역 전자산업 현황 및 애로 청취, 경제 발전방안 모색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05일
↑↑ 총리 경제인 간담회
ⓒ cbn뉴스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상북도는 5일(수) 구미시 금오테크노밸리 IT의료융합기술센터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구미지역 경제인과의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국무총리의 이번 방문은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의 주력산업인 전자산업의 현황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한 현장 행보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장세용 구미시장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환경부 등 4개부처 차관을 비롯한 중앙부처 관계자와 삼성전자, LG전자, SK 실트론, 벡셀, 디알젬 등 구미지역 기업인, 상공회의소를 비롯한 경제계 대표 등 22명이 참석해 지역 경제의 현실을 전달하고 지역경제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혁신성장 산업에 대한 정부 차원의 지원 필요성에 의견이 모아졌다.

이날 간담회는 이낙연 국무총리의 모두발언을 시작으로 이철우 도지사와 구미시장의 경제현황 설명에 이어 참석자들 간의 격의없는 대화와 질의응답으로 진행되었다.

행사에 참석한 지역경제인들은 국내외 경제환경 변화에 따른 기업 현장의 어려움을 생생하게 전달하면서 구미지역 경제의 재도약을 위한 신산업 육성, 핵심인재 양성, 노후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 의료기기 등 규제개선, 지방 중소기업의 종합적 지원,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지원대책의 필요성 등을 적극적으로 피력했다.

이낙연 총리는 구미산업 현황 및 건의사항을 경청한 후 “최근 구미를 비롯해 대한민국 경제성장을 주도한 지역들의 경기 침체를 눈으로 확인하면서 국무총리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 지역의 발전 없이는 대한민국의 성장도 기대할 수 없으므로 전자산업의 구조 고도화와 5G 등 신산업 육성을 통해 지역경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말씀해 주신 의견들은 면밀히 검토해 국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5G 테스트베드, 새마을운동세계화, 스타트업 파크 등 지역의 현안사업을 건의하면서 “총리께서 무역의 날을 맞아 대한민국 수출산업의 중심인 구미지역을 방문하여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구미지역 경제의 활력을 함께 고민하는 의미있는 자리였다”며

“앞으로 5G 산업 등 Post 전자산업 육성과 구미공단 활성화를 통해 지역의 주력산업이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간담회를 마친 후 이낙연 총리와 이철우 도지사는 김천 황금시장을 찾아 지역 상인들의 현장 목소리를 듣고 시장에서 구매한 상품을 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05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공동주택 자동차전용구역, 우리가 지킵시다˝
사람이 생활하는데 필요한 불은 생활.. 
비상구 신고포상제를 아시나요?
비상구란 화재나 지진 등 갑작스런 사.. 
전통시장 화재예방 `안전의식으로부터`
분주했던 한 해를 정리하며, 사색하기.. 
농협이 나아가야 할 길!!
현재 우리 농협을 둘러싼 현실은 녹록.. 
코레일 대구본부 ˝불국사역 100주년! 추억의 명소로 거듭나다˝
2018년 11월 1일은 코레일 대구본부 ..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3,702
오늘 방문자 수 : 16,131
총 방문자 수 : 21,487,280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양정로 254-2 송유빌딩 3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