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02 오후 04:42: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일반

경상북도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 조성 나선다.

- 영천시,㈜퓨처모빌리티랩스, 대구대학교와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 조성 업무협약 -
- 세계 최초 퓨처 모빌리티 통합 플랫폼 ‘FUTURE MOBILITY R&D CITY’ 설립 추진 -
- ’19년~’24년 까지, 총 1,000억원, 미래 모빌리티 연구개발, 테스트베드, 테마파크 조성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10일
↑↑ 모빌리티 R&D 시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cbn뉴스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북도는 10일 도청 회의실에서 영천시, ㈜퓨처모빌리티랩스, 대구대학교와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조성되는퓨처 모빌리티 R&D 시티(FUTURE MOBILITY R&D CITY)는 미래 모빌리티 기술과 경험의 연구개발, 테스트베드, 테마파크가 융합된 세계 최초의 퓨처 모빌리티 테마의 통합 플랫폼으로, 대구대학교 유휴부지를 활용, 총사업비 1,000억원의 민자를 유치하여 조성된다.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는 연구개발 중심의 클러스터인‘Future Mobility Campus’와 대중 친화형 퓨처 모빌리티 엔터테인먼트 테마파크인‘Future Mobility Park’등 크게 2부분으로 구성되어 있다.

Future Mobility Campus는 세계 최초의 Future Mobility 테스트 베드로서 드론, PAV(Personal Air Vehicle) 관제시스템, 정비시설과 고성능 자동차 부품, 전기차, 자율주행차의 R&D에 최적의 인프라를 제공할 예정이다.

Future Mobility Park는 미래 모빌리티 신기술들을 VR로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는 가상 체험존과 이를 직접 경험해보고 교육할 수 있는 퓨처 모빌리티 아카데미, 전시체험관, 실내 서킷 등을 갖춘 신개념 에듀테인먼트시설로 1년 365일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진다.

특히 지방자치단체와 대학 그리고 민간사업자가 참여하고 있는 이 사업은 대학의 유휴 부지를 첨단산업단지로 지정해 대학을 지역 혁신성장의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정부가 추진 중인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과 여러모로 닮아 있어 ‘경북형 캠퍼스 혁신파크 사업’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사업은 협약 체결 후, 금년 12월 사업구조 협의를 마칠 예정이며, 2020년 6월 마스터 플랜 완료, 2021년 12월 실시 설계 및 인허가 완료, 2023년 12월 사업 준공 후 2024년에 운영을 시작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UN자료에 의하면, 30년 후 세계 인구는 90억명에 육박하고 도시에만 65억 명이 거주할 것으로 예상되어 인구의 과밀화, 교통, 주택, 환경오염 문제에 대한 대안으로 ‘Future Mobility R&D City’를 통해 관련 사업의 인프라 구축, 민간 교육 및 체험을 제안할 것이며, 이를 통해 더욱 나은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며 Future Mobility R&D City 조성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또한 “퓨처 모빌리티 R&D 시티가 운영을 시작하는 2024년에는 국제적인 Future Mobility 학술대회 및 국제 자동차 경주 대회, 드론 레이싱 대회 등 이벤트 유치 및 경상북도의 전략 첨단산업과의 연계로 더욱 고도화되고 다각화된 지역 비즈니스모델을 갖추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경상북도 관계자는 4차 산업의 핵심인 모빌리티산업의 생태계를 적극 조성하고 관련 기업을 적극 유치하여 신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10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주낙영 경주시장의 인도주의적 해외 자매.우호도시 지원이 비난을 들을 소리인가?”
반일감정이 팽배한 현시점이라 주낙영..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는 마음으로 함께하는 동행
4월20일은 국가가 지정한 제40회 법정.. 
서해수호 55용사들을 기억하며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이하는 서해수.. 
3월 넷째주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 ˝그날처럼 대한민국을 지키겠습니다˝
3월 넷째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이다.. 
‘코로나 19’ 위기 극복을 위해 국민모두가 하나 되어야 할 때
2일 오전 12시 기준으로 ‘코로나 19..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485
오늘 방문자 수 : 32,009
총 방문자 수 : 41,151,710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