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7 오후 05:11: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청송군, 부동면→주왕산면으로 이름 바꾼다.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
↑↑ NULL
ⓒ CBN뉴스 - 청송
[cbn뉴스=이재영 기자] 청송군(군수 윤경희)이 일제의 잔재로 남아있던 ‘부동면’ 명칭을 ‘주왕산면’으로 변경하는 행정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군은 지난달 16일부터 이달 4일까지 ‘부동면 행정구역 명칭변경 주민찬반조사’를 진행한 결과 부동면 전체 1,116세대 중 963세대(86%)가 참여했으며, 그 중 952세대(99%)가 부동면을 ‘주왕산면’으로 변경하자는 의견에 찬성했다고 밝혔다.

‘부동면’이라는 명칭은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일제가 지역정체성과 주민의 의견을 전혀 반영하지 않고 청송도호부가 있던 현재 청송읍의 동쪽에 자리 잡고 있다는 이유로 지배 편의를 위해 붙인 이름이다.

군은 부동면의 이름을 바꾸기 위해 지난 8월 31일 부동면 명칭변경 계획을 수립하고 실태조사를 실시했다. 이후 10월 22일 행정구역 명칭변경 추진위원회를 구성했고, 주민설명회를 거쳐 찬반조사를 완료한 상태이다.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청송군은 입법예고 등 행정절차를 거친 후 군 의회에 명칭변경 조례(안)을 상정할 예정이며, 군 의회에서 해당 조례(안)을 승인한 후 경상북도에 결과를 통보하면 부동면은 주왕산면으로 바뀌게 된다.

윤경희 군수는 “일제 잔재인 부동면의 명칭을 서둘러 바꿔야 한다는 의견이 계속해서 거론되어 왔다.”며, “압도적인 찬성의견을 바탕으로 주왕산면으로 이름을 변경하면 지역인지도 향상은 물론 관광객 증가를 통한 소득 향상에도 이바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천연공기청정기의 수명 단축과 산불예방의 필요성
말 그대로 ‘여러모로 숨 쉬기 힘든 .. 
위험한 선택, 방화(放火)
‘일부러 불을 지른다.’는 의미의 방.. 
대한민국의 100년을 함께 기억하길 바라며
어느덧 4월이 되면서 전국적으로 크고.. 
4월 2일 사이버범죄 예방의 날!!
매년 4월 2일은 사이버범죄 예방의 날.. 
전국에서 울리는 독립만세 함성
1919년 3월 1일 일본의 식민지 지배에..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2,099
오늘 방문자 수 : 26,438
총 방문자 수 : 26,093,844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