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7-18 오전 07:15: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시민 안전 최우선! 포항시, 장마 대응 안전 총력 대비 태세 돌입


이재영 기자 / iyunkim@daum.net입력 : 2024년 06월 28일
ⓒ CBN뉴스 - 포항
[cbn뉴스=이재영 기자] 포항시는 27일 장마가 시작됨에 따라 ‘장마대응 시민안전 총력태세’에 본격 돌입한다고 밝혔다.

시는 장마 대책의 하나로 이날 29개 전체 읍면동에서 장마로 인한 도시침수를 가정해 실전과 같은 대응과 위험지역 통제, 주민 신속대피 훈련을 대대적으로 전개했다.

이날 훈련은 지역 주민은 물론 유관기관, 자생단체를 비롯한 안전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장마로 인한 집중호우로 도시가 침수되는 극한의 상황을 가정해 주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집중해 시 전역에서 실시됐다.

훈련은 극한강우으로 인해 지역의 하천이 붕괴되고 위험지역이 침수되는 상황을 가정해 이뤄졌으며, 상황에 맞춰 각 읍면동은 사전에 침수지역에 배수로 정비와 양수 장비 설치 등을 실시했다.

각 지역에서는 재난안전대책본부의 상황전파에 따라 ‘지역별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했으며, 주민들에게 안내방송을 실시하고, 인명피해 위험지역에 차량과 통행을 통제하는 한편 주민들을 안전한 지역으로 대피시키고, 긴급구호 물자를 지원했다.

대피 불응자에 대해서는 경찰의 협력을 통해 강제 대피시키고, 하천범람으로 물이 차오르는 상황을 대비해 2~3층 높이에 지정한 ‘도시침수 주민대피소’까지 신속하게 주민들을 대피시켰다.

특히 산사태나 하천붕괴 위험지역의 주민들에 대한 신속한 정보 알림으로 대피소와 대피경로 안내, 구호물자 지원 등을 알리는 것은 물론 읍면동별 SNS, 단체카톡방으로 주민대피소 위치 및 대피훈련을 적극 홍보했다. 또한 배수로 정비, 양수기 정비 및 작동 방법 등을 교육해 실제 재난 발생 시 현장 대응 역량을 높이는데 집중했다.

시는 이번 훈련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장마 대응 시민 안전 총력 태세로 전환하는 데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기상청의 기상정보는 물론이고, 세계 여러나라의 기상관측 정보를 신속하게 분석하고, 사전에 배수로 정비는 물론 집중호우 시 침수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장비 점검과 배치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또한 소방서와 경찰, 군부대 및 유관기관과 재난안전통신망을 비롯한 협력체계를 극대화하고, 침수로 인해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에 대한 사전통제와 주민대피를 선제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상기후로 장마와 집중호우를 예상하기 힘든 상황이지만, 시민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모든 상황을 가정해 대비를 철저히 하고 있다”며 “과도한 대응으로 시민들의 생명과 재산에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iyunkim@daum.net입력 : 2024년 06월 28일
- Copyrights ⓒ씨비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핫뉴스 >
칼럼 >
6. 25전쟁 74주년을 맞이하며..
2024년 갑진년 청룡의 해를 맞이한 지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 
열정과 중독의 이중 커넥션 ‘호기심’..
요즘 ‘커넥션’ 이라는 드라마가 인기를 끌고 있다... 
2025 APEC 정상회의 개최지 결정 ˝지성이면 감천˝ 마지막 결정의 순간까지 모두 함께 최선을 다하자..
경주 시민들이 그토록 염원하고 간절하게 유치를 원했던 2025 .. 
청백리의 표상 ‘白碑’..
조선시대에는 관리들의 부정부패를 방지하고 사회기풍을 진작하기 위.. 
국가와 국민을 지켜낸 6·25전쟁 호국영웅들을 기억하며..
새싹이 돋아나는 봄이 지나가고 푸릇푸릇한 나무가 솟아나는 여름인..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3,803
오늘 방문자 수 : 7,730
총 방문자 수 : 74,856,586
상호: 씨비엔뉴스 / 주소: 경주시 외동읍 본동길15-8 2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이채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철
mail: egbsnews@naver.com / Tel: 054-741-8866 / Fax : 02-6455-43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1월 20일
Copyright ⓒ 씨비엔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