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10 오후 03:40: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경주대학교를 시민의 품으로” 경주시민대토론회 개최


이재영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08일
↑↑ 경주대 전경
ⓒ CBN뉴스 - 경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주대학교(총장 정진후)는 사학건정성 강화와 경주대⋅서라벌대 정상화 공동대책위원회와 공동으로 지역대학으로 거듭나기 위한 경주대학교의 비전과 전략을 경주시민과 함께 공유하며, 시민대학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는 대안을 모색하는 토론회를 개최한다.

경주대학교는 2019년 2월 교육부로부터 임시이사가 파견되었고, 7월에는 민주적 절차를 통해 정진후 경주대 총장이 선임되어 부실대학의 낙인을 벗고 교육의 공공성 확보와 대학 정상화를 위해 경주대학교의 구성원 모두가 진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지역 발전과 대학의 역할을 중심으로 강소혁신대학 나아가 경주시민의 대학으로 거듭나기 위한 경주대학교의 비전과 전략을 제시하고 향후 추진방향에 대해 토론한다.

전 경주대총장과 동리목월문학관장을 역임한 장윤익관장이 ’지역 발전과 대학‘에 대해 강연하고, 경주대 정진후총장이 ’경주대학교의 비전‘에 대해 주제 발제를 하며, 이후 참석자 간 자유토론을 실시한다.

급격한 학령인구의 감소로 인한 지방대학의 위기가 지방 인구의 감소와 경제의 위기로 연결되고 있는 현실에서 이번 토론회는 지역대학으로서 경주대학교의 역할 정립과 함께, 경주대학교가 지역사회의 발전과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시민대학으로 나아갈 방향을 경주시민과 함께 공유하기 위한 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이재영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08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7월 27일 ‘유엔군 참전의 날’을 맞이하여
2020년은 6.25전쟁 발발 70주년이자 .. 
“주낙영 경주시장의 인도주의적 해외 자매.우호도시 지원이 비난을 들을 소리인가?”
반일감정이 팽배한 현시점이라 주낙영..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는 마음으로 함께하는 동행
4월20일은 국가가 지정한 제40회 법정.. 
서해수호 55용사들을 기억하며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이하는 서해수.. 
3월 넷째주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 ˝그날처럼 대한민국을 지키겠습니다˝
3월 넷째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이다..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2,584
오늘 방문자 수 : 39
총 방문자 수 : 42,616,658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