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6-05 오후 06:56: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울릉군, 제18호 태풍 미탁(MITAG) 사전대비 `총력`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3일
↑↑ NULL
ⓒ CBN뉴스 - 울릉·독도
[cbn뉴스=이재영 기자] 울릉군(군수 김병수)은 1일 오후4시 군청 상황실에서 제18호 태풍 ‘미탁’ 북상에 따른 사전조치 및 대처상황을 판단하기 위한 「태풍 대비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태풍은 2일 자정경 전남 해안에 상륙해 3일 오전에 동해상으로 진출하면서, 울릉도·독도는 태풍 전면 수렴대의 영향으로 2일 오전부터 비가 내려 4일 오전까지 100~300㎜의 호우가 내릴 것으로 예보되고 있다.
또한, 해상에는 4~8m의 높은 파고와 최대순간풍속은 초속 35~45m 까지의 강풍이 예보되고 있다.

울릉군은 이날 회의에서 소관 부서별로 조치사항과 대처계획을 보고하면서 인명피해 예방을 최우선 목표로 하여, 각종 공사장, 개발행위사업장, 인명피해 우려지역, 관광지 등 재해 취약지역 전반에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번 태풍 타파 때 내린 강우로 지반이 약해져 있어 집중호우 취약지연인 산사태취약지역, 급경사지 등에는 예찰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해안으로는 항만·어항시설, 어선 결박·피항, 해안산책로 통제, 해안가 주차차량 등 월파 피해가 우려되는 해안가 저지대로는 사전예찰 활동을 강화하며, 다양한 홍보매체를 통해 기상상황과 국민행동요령을 주민들께 전파하고, 상황종료 시까지 공무원 마을별 명예리장 활동도 전개해 나갈 계획으로 밝혔다.

또한, 울릉군은 선제적 대응을 위해 태풍 예비 특보 발표에 앞서 10.1일 17시부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고, 10.2일부터 상황종료 시까지 24시간 비상근무 체제를 가동하여 태풍에 신속하게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태풍이 무사히 지날 때까지 군민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사전 점검·예찰활동 및 단계별 비상근무에 철저를 기하면서, 재산피해 최소화와 단 한명의 인명피해가 발생치 않도록 태풍 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3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주낙영 경주시장의 인도주의적 해외 자매.우호도시 지원이 비난을 들을 소리인가?”
반일감정이 팽배한 현시점이라 주낙영..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는 마음으로 함께하는 동행
4월20일은 국가가 지정한 제40회 법정.. 
서해수호 55용사들을 기억하며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이하는 서해수.. 
3월 넷째주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 ˝그날처럼 대한민국을 지키겠습니다˝
3월 넷째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이다.. 
‘코로나 19’ 위기 극복을 위해 국민모두가 하나 되어야 할 때
2일 오전 12시 기준으로 ‘코로나 19..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7,154
오늘 방문자 수 : 3,740
총 방문자 수 : 40,049,699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