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06 오후 03:33: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청년 실업해소` 총력

- 12일, 영남대에서‘사회적경제 청년 취․창업학교’ 개강식 -
- 청년 93명, 사회적경제 기업가로 육성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08월 13일
↑↑ 사회적경제 청년 취창업학교 개강식
ⓒ cbn뉴스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상북도는 12일 영남대학교 산학협력단에서 이철우 도지사, 경북사회적기업협의회장, 경북마을기업협의회장 등을 비롯한 사회적경제 관계관 및 청년(93명)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19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청년 취․창업학교’개강식을 가졌다.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청년 취․창업학교는 사회적경제에 관심이 있고 취․창업을 희망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전문교육과정 및 체계적인 창업및 취업지원을 통해 청년의 다양한 상상력과 아이디어가 실현되고, 청년 사회적경제 기업가를 발굴 및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2019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청년 취창․업학교’는 전국의 청년을 대상으로 지난 6. 16~7.19까지 공개모집결과 93명의 청년이 신청했다. 경상북도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기본교육(사회적경제 기초이론)과 심화교육(창업실무과정과 취업전문과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기본교육은 도내 4개 권역(경산, 안동, 경주, 김천)에서 분야별 전문기업가를 초빙하여 사회적경제 전반에 대한 기초이론과 실무, 간담회, 사업운영 체험을 통한 실질적인 사회적경제기업 운영 노하우 전수 및 현장학습 위주의 교육이 진행된다.

심화교육 과정에서는 창업부문은 기본교육을 수료하고 사업계획서를 제출한 청년들에게 성공한 선배 사회적경제 기업가로부터의 컨설팅 및 멘토링 등을 통해 법인설립과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전환을 지원하고 실무역량 강화 교육이 진행되며, 최종적으로 사업계획서 평가를 통해 최대 2천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취업부문에서는 ‘경북 사회적경제 청년일자리사업’등을 통한 일자리매칭의 기회가 주어진다.

경상북도는 지난 2017년부터 사회적경제 취․창업학교를 운영하여 총24개팀을 선정․지원했다, 그중 8개팀은 예비사회적기업에 지정되는 성과를 거두었다. 그리고 나머지 16개팀도 지속적으로 컨설팅 등 사후관리 중에 있다.

이 외에도 향후 경상북도에서는 지속가능한 사회적경제 생태환경 조성을 위해 권역별로 청년들 대상으로 사회적경제를 이해할 수 있는 기초 학습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청년 일자리는 대한민국의 최대의 화두이자 국가적인 이슈”라며 “일회성 지원으로 단기적 성과에 급급하지 않고 실질적으로 청년창업 및 취업이 가능하도록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여 청년에게 자긍심을 줄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08월 13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국가유공자를 위한 LPG 복지카드 혜택
내가 소속되어 있는 국가보훈처에서는.. 
비상구신고포상제 ˝당신의 신고와 관심이 안전한 세상을 만듭니다˝
2017년 제천스포츠센터 화재, 2018년 .. 
˝불나면 대피먼저˝
그동안 우리는 화재가 발생하면 신속.. 
셀프주유소라고 고객의 안전마저 셀프인가..
바야흐로 셀프(SELP)가 유행이다. 셀.. 
보이스피싱, 당신도 타깃이 될 수 있다.
‘18년 경북지역 범죄 통계로 확인된 ..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6,937
오늘 방문자 수 : 49,901
총 방문자 수 : 33,054,789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