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18 오후 03:08: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포항시 “투명한 SRF 운영 및 환경개선에 적극 투자”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1일
↑↑ NULL
ⓒ CBN뉴스 - 포항
[cbn뉴스=이재영 기자] 포항시는 최근 운영을 시작한 고형폐기물(SRF·Solid Refuse Fuel) 열병합발전소의 운영과 관련해서 숨김없이 공개하여 문제점들이 발견되면 주민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개선하는 등 투명하고 공정하게 시설을 운영한다는 기존의 입장을 거듭 확인했다.

포항시는 10일, ‘오천읍 SRF 비상대책위원회’를 비롯하여 오천읍·청림동·제철동 주민 200여 명이 포항시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SRF 가동 중단을 요구한 데 대하여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또 포항시는 건강권과 환경권을 주장하는 주민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한편, 긴밀한 소통을 통하여 SRF 시설뿐만 아니라 철강공단으로 인한 주변 지역의 환경개선에 과감한 투자를 해나간다는 방침도 밝혔다.

이와 관련하여 이강덕 시장은 집회가 끝난 뒤, 양창목 오천읍 SRF 비상대책위원장을 비롯한 비대위원과 박칠용 시의원 등을 만나 SRF와 관련한 현안에 대해서 의견을 나누고, 문제가 되고 있는 일부 쟁점에 대해서는 시와 주민들이 함께 개선방안을 찾아 나가기로 했다.

또한 SRF 시설에 대한 문제뿐만 아니라 철강공단을 비롯한 오천지역 전반에 대한 환경평가를 통하여 근본적인 대책 마련에도 시가 앞장서기로 하고, 주민들도 힘을 보태기로 했다.

이강덕 시장은 “오늘 만남은 지금 당장이 아니라 오래오래 포항이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서 함께 역량을 모으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 주민설명회를 비롯해 자주 만나고 긴밀하게 소통하면서 서로가 이해부족으로 잘못 알고 있었던 것을 바로 잡으면서 지역발전을 도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에 오천읍 SRF 비대위원들도 시와 자주 만나서 그동안 거론되었던 문제점들을 함께 풀어나갈 수 있도록 힘을 모으기로 했다.

포항 남구 호동 636번지에 위치한 포항 SRF 시설은 지난 2008년부터 국비 641억 원, 도비 13억5천만원, 시비 53억8천만원, 민자 826억 원 등 총 1,534억 원이 투입돼 올해 2월 18일부터 상업운영을 시작했으나, 낮은 소각장 굴뚝 높이가 문제시되며 악취발생과 대기 오염물질 등이 배출되고 있다는 민원에 최근 운영중단 및 폐쇄를 요구하는 시민들의 요청이 있어왔다.
이재영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1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제64주년 현충일을 맞이하는 마음
올해 현충일(顯忠日)은 24절기 중 9번.. 
3. 1운동의 의미를 되새기자!!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이 되는 해이.. 
천연공기청정기의 수명 단축과 산불예방의 필요성
말 그대로 ‘여러모로 숨 쉬기 힘든 .. 
위험한 선택, 방화(放火)
‘일부러 불을 지른다.’는 의미의 방.. 
대한민국의 100년을 함께 기억하길 바라며
어느덧 4월이 되면서 전국적으로 크고..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3,219
오늘 방문자 수 : 33,188
총 방문자 수 : 26,821,006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