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30 오전 09:05: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

선덕여고, 영화사 씨네주 엄주영 대표 초대 `온라인 공동교육`


이재영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18일
↑↑ 엄주영 대표가 영화제작자·프로듀서의 애환을 진솔하게 설명하면서 ‘커뮤니케이션’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 CBN뉴스 - 경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원격교육 콘텐츠의 만족도 저하라는 우려 속에서도 시. 공간의 초월이라는 원격교육의 장점을 살린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시도되면서 학생들의 교육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경주 선덕여자고등학교(교장 권영라)는 지난 16일 경북지역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미디어 커뮤니케이션의 이해’ 수업에 영화사 씨네주 엄주영 대표를 초대했다.

이 수업에서 엄주영 대표와 학생들은 영화인이 되기 위한 진로 선택, 영화제작, 영화의 마케팅 방법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질의응답을 100여 분간 깊이 있게 주고받았다.

엄주영 대표는 “원격수업은 오고 가는 시간을 줄여 수업내용에 집중할 수 있었기 때문에 더욱 효율적이었고, 고등학생들의 질문 내용이 좋아서 놀랐다.”라며 “학생들의 영화 산업 진출이 더욱 활발해지고, 오늘 함께한 학생들이 나의 후배가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엄주영 대표는 30여 년을 영화 산업에 종사하면서 겪었던 어려움을 극복하고 이 자리에 오르기까지의 도전과 응전을 진솔한 입담으로 풀어내어 학생들에게 큰 감동을 주었다.

이번 수업을 기획한 류봉균 교사는 “전문가와 학생이 랜선으로 만나 수업을 진행했는데 학생들의 만족도가 굉장히 높았고, 급성장염으로 입원한 포항이동고 구유진 학생은 병실에서 참가하는 등 원격교육의 장점을 충분히 보여준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씨네주 엄주영 대표는 동아수출공사, LG미디어, CJ E&M의 영화마케터를 거쳐 독특한 좀비코미디 ‘기묘한 가족’, 스릴러 ‘핸드폰’, 액션 ‘반드시 잡는다’, 범죄물 ‘아이들’ 등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한재림 감독, 배우 박해준,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 김남길 등을 캐스팅하여 항공 재난영화 ‘비상선언’의 촬영을 준비하고 있다.

권영라 교장은 “최근 출입국관리직에 관심 있는 학생과 법무부 산하 ‘다문화이주민 센터’의 유현송 센터장이 원격진로상담을 하는 ‘굿잡! 온라인진학컨설팅’을 실시했는데, 학생과 학부모의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라며 “원격교육의 장점을 살려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걸맞은 다양한 수업모델의 개발로 선덕여고를 언컨택트 교육의 표준으로 자리 잡도록 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선덕여고는 코로나19로 촉발된 개학연기 사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안정적인 개학을 했으며, 전교사가 실시간 원격수업과 자체 제작 VOD 수업을 도입하고, 경북지역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온. 오프라인 교육과정을 운영하면서 학생들의 진로. 진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재영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18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주낙영 경주시장의 인도주의적 해외 자매.우호도시 지원이 비난을 들을 소리인가?”
반일감정이 팽배한 현시점이라 주낙영..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는 마음으로 함께하는 동행
4월20일은 국가가 지정한 제40회 법정.. 
서해수호 55용사들을 기억하며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이하는 서해수.. 
3월 넷째주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 ˝그날처럼 대한민국을 지키겠습니다˝
3월 넷째 금요일은 서해수호의 날이다.. 
‘코로나 19’ 위기 극복을 위해 국민모두가 하나 되어야 할 때
2일 오전 12시 기준으로 ‘코로나 19..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384
오늘 방문자 수 : 7,569
총 방문자 수 : 39,851,652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