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1-17 오후 05:46: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경북도, 겨울철 자연재난 대비 총력 대응체계 가동

- 내년 3월 15일까지 겨울철 자연재난 대책기간 운영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7년 11월 15일
ⓒ cbn뉴스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상북도는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15일부터 내년 3월 15일까지 겨울철 자연재난 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총력 대응체제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대설 예비특보 단계부터 상황판단회의를 통해 비상근무체제 가동을 시작으로 24시간 선제적 상황관리를 해 나가기로 했다.

노후주택, 조립식철골건축물 등 붕괴우려 건축물 199개소에 대해 책임담당자를 지정하여 특별관리 하는 한편 고립예상 산간마을 지정(96개마을) 관리, 폭설시 등·하교 시간 조정, 노숙인·쪽방거주자 등 취약계층을 위한 종합지원센터 운영 등을 집중관리하여 인명피해를 최소화한다.

또한, 제설자재 7,015톤, 제설장비 2,491대를 확보하고 제설취약구간 157개소를 지정하였으며 강설과 동시에 제설이 가능하도록 전진기지 39개소를 설치하는 등 신속한 제설 대응체계를 마련해 놓았다.

폭설시 농어업 시설물 보호를 위해 농어민 등 시설물 소유자 휴대폰 DB 등 예·경보체계 구축을 통해 각종 시설물 피해예방을 위한 대응체계도 구축했다.

피해지역에 대한 신속한 복구지원을 위해 협약체결된 민․관․군의 장비,자재, 인력을 동원하고 재난지원금을 긴급 지원하는 한편 세금감면, 융자 등 간접지원을 통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기로 했다.

도민들이 재난상황을 실시간으로 접할 수 있도록 TV방송, 재난문자(CBS), SNS 등을 통해 전파하고 국민행동요령도 적기에 홍보하는 등 도민스스로 신속하게 대비․대응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한다.특히 ‘재난자원공동활용시스템’을 통해 제설 자재·장비․인력 확보 및 사용내역을 실시간 파악하여 제설물자 부족 지자체에 긴급 지원할 수 있는 체계도 마련해 놓고 있다.

한편 오는 22일(수)에는 폭설시 신속한 제설을 위해 상주 시민운동장 앞에서 도와 상주시 공동으로 경찰서, 소방서, 군부대, 자율방재단원 등 100여명이 참석하는 대대적인 폭설대응 훈련을 실시한다.

김관용 경상북도지사는 “재난대응은 행정기관만으로는 한계가 있다. 도민들 스스로 행동요령 실천, 내집․내점포 앞 눈 치우기, 대중교통 이용, 풍수해보험 가입 등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것이 필요하다” 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는 14일(화) 대한적십자사, 한국열관리시공협회, 대한건설기계협회, 경북자율방재단, 군부대, 유관기관 등 민․관․군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갖고 겨울철 자연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복구를 골든타임 내에 처리하겠다는 다짐을 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7년 11월 15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칼럼 >
제2의 현충일, 순국선열의 날을 기리며
11월 17일은 제2의 현충일이라 불리는.. 
화재예방으로 안전한 겨울나기
짧았던 가을이 지나고 기온이 뚝 떨어.. 
안중근 의사 의거 108주년을 기리며
! 탕! 탕! 1909년 10월26일 오전 9시3.. 
부주의로 인한 화재예방을 생활화합시다.
최근 가을철 낙엽이 떨어지면서 날씨.. 
겨울철 화재발생 초동 진압의 열쇠는 `소방차 길 터주기` 입니다.
11월에 접어 들면서 쌀쌀한 날씨와 더..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9,360
오늘 방문자 수 : 14,787
총 방문자 수 : 13,828,331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양정로 254-2 송유빌딩 3층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