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21 오후 04:47: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경상북도,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안동 신사옥 이전으로 경북시대 개막

- 국토면적이 가장 큰 경북 전역에 신속하고 빈틈없는 구호 봉사활동 기대 -
- 7,600여명 봉사대원과 2만여명의 청소년단원이 적십자 활동 펼쳐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10일
↑↑ 대한적십자사 경상북도지사 신사옥 준공식(대한적십자사 총재)
ⓒ cbn뉴스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상북도는 10일 경북도청 신도시에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회장 강보영)가 신사옥 준공식을 가지고 70년간의 대구시대를 청산하고 안동 신사옥에서 새로운 경북시대를 펼쳐 나간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비롯하여 장경식 경북도의회의장, 안동시장 등 기관단체장과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과 시도 지사회장 등 300여 명이 참석하여 경북 적십자사의 안동 신사옥 이전을 축하했다.

경북지사 신사옥은 부지 5,974.3㎡, 연면적 2,596.28㎡에 지상 3층 규모로 ▲1층에는 봉사활동 나눔터, 물품창고, 재난구호․봉사활동에 필요한 안전교육장 ▲2층에는 재난구호시설, 재난상황실, 홍보전시실, 사무공간 ▲3층에는 다목적강당, 봉사원실, 건강증진실을 갖추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는 1949년 창립된 이후 70년 동안 가난 속에서도 희망을 품고 고난과 역경을 극복해온 중심에 있었으며 앞으로도 7,600여명의 경상북도 자원봉사자와 2만여명의 청소년단원의 인도주의 활동 중심으로 그 역할을 더욱 활발히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

대한적십자사는 현재 전국 15개 지사와 20곳의 혈액원, 7개의 적십자병원이 있으며 우리 경북에도 상주와 영주 적십자병원이 지역거점 공공병원의 역할을 다하고 있다.

강보영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회장은 “신사옥 이전에 대한 감회가 남다르고, 앞으로 경북지사가 각종 재난으로 인한 구호가 필요한 수많은 분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드리겠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주에 발생한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를 입은 동해안 지역을 대상으로 경북 적십자사에서 응급구호와 물자 지원으로 피해복구에 힘을 보태는 등 지진과 태풍 등의 재난이 있을 때마다 구호의 손길을 보내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의 신도시 이전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이번 사옥 이전을 계기로 경북 전역 구호․봉사활동이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면서 “경상북도도 중앙정부는 물론 타 지자체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경북지사의 인도주의 활동을 적극 지지하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10일
- Copyrights ⓒcbn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칼럼 >
셀프주유소라고 고객의 안전마저 셀프인가..
바야흐로 셀프(SELP)가 유행이다. 셀.. 
보이스피싱, 당신도 타깃이 될 수 있다.
‘18년 경북지역 범죄 통계로 확인된 .. 
국가를 위한 희생 잊지 않겠습니다!!
경북남부보훈지청은 국가유공자의 명.. 
따뜻한 보훈을 실현하는 첫걸음 `규제혁신`
2019년 8월 19일 문재인 대통령은 “.. 
보이스피싱, 당신도 타깃이 될 수 있다.
‘18년 경북지역 범죄 통계로 확인된 .. 
기획/특집 >
포토&동영상
기자수첩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이재영 기자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4,428
오늘 방문자 수 : 17,483
총 방문자 수 : 31,461,366
상호: cbn뉴스 / 주소: 경주시 분황로 99-12 2F / 발행인.편집인.대표: 박대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대원
mail: icbnnews@daum.net / Tel: 054-741-8866 / Fax : 054-741-9600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206 / 등록일 : 2012년 01월 20일
Copyright ⓒ cbn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